동부매일
뉴스정치ㆍ행정
여수시 인구 32개월 만에 증가세 전환…‘탈 여수’ 반환점 될까
마재일 기자  |  killout133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3  11:26:2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여수시 원도심 전경. (사진=심선오 기자)

지속적으로 하락세를 보이던 여수시의 월별 인구 변동 추이가 증가세로 돌아서면서 지속적으로 늘어날지 관심이 모아진다.

여수시는 인구수가 지난 4월 말을 기준으로 전달보다 166명 증가해 총 28만 2946명으로 집계됐다고 3일 밝혔다. 2016년 6월 이후 32개월 만에 처음이다.

4월 말 인구 증가는 전달과 비교해 전출입은 176명이 증가했고, 출생과 사망을 나타낸 자연 인구는 30명이 감소했다. 또 등록, 국외, 해외이주, 말소 등 기타 요인으로 20명이 늘었다.

읍면동 기준으로는 시전동이 전달보다 1677명이 늘었고, 돌산읍·삼산면·한려동·율촌면·묘도동도 인구가 증가했다.

여수시는 ‘부서장 책임 담당제’와 ‘전 직원 여수시민 되기 운동’ 등 전략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인구유입 시책과 최근에 입주가 시작된 대규모 아파트 단지의 영향 등으로 분석하고 있다.

여수시는 작년 11월부터 인구유입 T/F팀을 구성해 전입 인센티브 홍보, 현장 이동민원실 운영 등 각종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또 인구증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여수시 인구시책 지원 조례’를 개정해 인센티브 지원 대상 범위에 세대편입, 세대합가, 동거인 등을 포함할 계획이다.

특히 여수국가산단에서 진행되는 6조 원 대 공장 신·증설 투자에 따른 건설근로자 등 타지인의 여수시 정착을 위해 관련 부서와 대책 마련에도 힘을 기울이고 있다.

< 저작권자 © 동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마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가장 많이 본 기사
1
여수 꿈뜨락몰 청년들은 슈퍼맨이 아니다
2
여수 꿈뜨락몰, 전화위복 할까 예산 먹는 하마 될까
3
지역 분열과 반목의 씨앗 된 여수시 통합청사
4
여수 소호동동다리 쓰레기 ‘둥둥’…“미국서 온 손님한테 창피했다”
5
검찰, 여수산단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조작 의혹 업체 압수수색
6
여수시 공무원 ‘음주운전 불감증’ 여전…공무원 2명 징계
7
여수경실련, 찾아가는 사회적경제 교육 수강생 모집
8
85억 들여 여수 하수종말처리장 악취·미관 개선
9
60억 들여 여수 원도심에 노인복지관 건립
10
“자연경관·관광자원 보존이 우선…여수 소경도 풍력발전소 안 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전남아00326  |  등록일자 2019. 1. 9.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다00249   |  등록연월일 : 2007. 10. 15  |  간별 : 주간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인쇄인 : 강정권 ㈜남도프린테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