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뉴스정치ㆍ행정
잘못 부과돼 돌려 받지 못한 건강보험료, 10년간 789억과오납금 3850만건, 4조 1635억 원에 달해
심선오 기자  |  killout133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3  15:37:5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최도자 의원

최근 10년간 잘못 부과된 건강보험 과오납금은 4조1635억 원으로, 이중 건강보험 가입자에게 돌려주지 않은 과오납금은 789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1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최도자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2009년부터 2018년 6월까지 10년간 발생한 건강보험 과오납금은 4조1635억 원에 달했다.

과오납금 규모는 2009년 3119억 원이었으며, 해마다 증가해 2017년 5879억 원까지 증가했다. 올해는 6월까지 3123억원으로 이미 작년의 절반 수준을 넘어섰다.

10년간 발생한 과오납금 중 건강보험 가입자에게 반환되지 않은 금액은 총 789억 원으로, 미지급 된 금액은 198억원이었고, 소멸시효로 국가로 귀속 된 금액은 591억 원에 달했다

또한, 과오납금의 미반환 건수는 지역가입자가 88만 건, 직장가입자는 12만1000건으로 나타나 총 100만1000건의 과오납금이 건강보험가입자에게 환급되지 않았다.

최 의원은 “올해 상반기에 건강보험 가입자에게 잘못 부과된 건강보험료가 3000억 원을 넘었고, 국민들이 돌려받지 못한 건강보험료가 10년 간 591억 원에 달한다”며 “처음부터 정확한 보험료를 부과해서 국민들이 입는 불편을 최소화 해야 한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동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심선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가장 많이 본 기사
1
여수시-LG화학 VCM공장, 희망하우스 11호 준공
2
전남 교육지원청, 학교 물품 89% 타 지역서 구매
3
주승용 의원, 여순사건 특별법 발의
4
여수서 감기·장염증세로 입원한 중학생 병원서 숨져…경찰 수사
5
‘독립 헌신’ 여수 강화선 선생, 대통령 표창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다00249   |  등록연월일 : 2007. 10. 15  |  간별 : 주간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인쇄인 : 강정권 ㈜남도프린테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